새마을금고, 의료사각지대 청소년에 보험 혜택

 
 
기사공유
MG새마을금고 지역희망나눔재단은 지난 7일 서울 삼성동 새마을금고중앙회관에서 한국청소년수련시설협회에 MG희망나눔공제 증서를 전달했다고 8일 밝혔다.

MG새마을금고 재단에서 2017년부터 시작해 3년째 진행하는 MG희망나눔공제 지원사업은 한수협으로부터 청소년수련시설인 청소년수련관, 청소년문화의 집 등을 이용하는 청소년들을 추천받아 공익형 의료보험인 MG희망나눔공제 공제료를 전액 지원하는 사업이다.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청소년 611명에게 5년 동안 보험 혜택을 준다.

MG희망나눔공제는 청소년의 입원·수술·통원치료비 등을 종합적으로 보장한다. 특히 타사 가입 유무와 상관없이 약관에 명시된 금액을 정액으로 지급해 중복 보상도 가능하다.

박차훈 재단 이사장은 "앞으로도 재단의 다양한 사업을 통해 우리의 미래인 청소년들이 꿈을 이루도록 적극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40.92상승 16.8318:03 11/12
  • 코스닥 : 665.14상승 3.7718:03 11/12
  • 원달러 : 1160.80하락 618:03 11/12
  • 두바이유 : 62.18하락 0.3318:03 11/12
  • 금 : 61.15상승 0.2718:03 11/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