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듀1'도 조작 의혹… "일부 연습생 경연곡 알고 있었다"

 
 
기사공유
/사진=엠넷 제공

엠넷 '프로듀스 48'과 '프로듀스X101'의 조작으로 인한 사기 혐의로 연출자 안준영 PD가 구속된 가운데 시즌1 격인 '프로듀스 101' 역시 조작 의혹에 휩싸였다. 

'프로듀스 101' 시즌1에 출연했던 일본 국적 연습생 니와 시오리는 지난 7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프로듀스 101'의 조작 의혹을 제기했다. 

니와 시오리는 "애초에 오디션 방송이라는 것이 전부 결과가 정해져 있고 시즌1은 다르다는 건 있을 수 없다고 생각한다"며 "프로그램 경연 곡 '픽미'를 들었을 때 이미 일부 연습생들은 곡과 안무를 완벽하게 숙지하고 있었다"고 주장했다.

니와 시오리는 "(조작 의혹에 대해) 아무 말도 하지 않을 생각이었지만 '프로듀스 101'이 방송된 이후 많이 힘들었다"며 "나 같은 연습생이 대부분이고 연습생이 잘못이 있다고만 할 수 없다는 것만은 알아줬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니와 시오리는 당시 마제스티엔터테인먼트 소속 연습생으로 출연했다. 이후 니와 시오리는 '프로듀스 101' 첫 회에서 68위를 기록하고 5회에서 전체 77위로 탈락했다.

한편 '프로듀스 101'을 연출했던 안준영 PD는 프로그램 조작 의혹에 대해 '프로듀스 48'과 '프로듀스X101'의 조작은 인정했지만 '프로듀스 101'과 '프로듀스 101' 시즌2의 조작 의혹은 부인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0%
  • 50%
  • 코스피 : 2256.09하락 11.1610:51 01/23
  • 코스닥 : 686.10하락 2.1510:51 01/23
  • 원달러 : 1166.30상승 1.710:51 01/23
  • 두바이유 : 63.21하락 1.3810:51 01/23
  • 금 : 64.26하락 0.0110:51 01/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