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 고소함을 더한 대용식 연두부 ‘한끼연두부 참깨흑임자’ 출시

 
 
기사공유
국내 두부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풀무원이 ‘간식 두부’ 확대에 나섰다.
풀무원식품(대표 박남주)은 담백한 연두부에 고소한 참깨 흑임자 소스를 더한 간편대용식 ‘한끼연두부 참깨흑임자(120g/1,600원)’를 출시했다.

풀무원은 지난 2월 출시했던 ‘한끼연두부 오리엔탈 유자드레싱’에 이어 ‘한끼연두부’의 두 번째 맛을 출시하며 연두부 라인업을 보강했다.

‘한끼연두부 참깨흑임자’는 단백질이 풍부하고 식감이 부드러운 연두부에 고소한 참깨 흑임자 소스를 뿌려 두부를 남녀노소 모두 맛있고 간편하게 즐기도록 한 제품이다.


고농축 연두부로 열량이 60㎉에 지나지 않고, 포만감이 오래가는 장점이 있어 건강하고 간편한 아침식사 대용으로 좋다. 또한, 한 손에 들어오는 작은 사이즈의 패키지에 일회용 수저를 동봉해 언제 어디서나 간편한 한 끼로 즐길 수 있다.

‘한끼연두부 참깨흑임자’는 유기농 대두를 100% 사용했다. 또한 기존 자사 연두부 제품 대비 1.5배 더 진한 고농도 두유로 만들어 더욱 고소해졌다.

연두부에 하트 모양의 음각을 구현해 소스를 뿌리면 소스가 고정되며, 하트 모양이 더 선명해져 섭취 시 시각적 즐거움까지 느낄 수 있다.

풀무원식품 두부 마케팅 강성진 PM(Product Manager)은 “’한끼연두부 참깨흑임자’는 기존의 ‘오리엔탈 유자드레싱’의 상큼함보다는 고소한 맛을 즐기고 싶은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하여 출시했다”며 “건강하고 든든한 한 끼를 간편하게 책임지는 아침 식사대용식이나 건강식으로 각광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국내 두부 시장에서 연두부 카테고리는 식사대용식 등으로 주목받으며 편의점을 중심으로 꾸준한 성장세를 보였다. 풀무원이 지난 2월 출시한 ‘한끼연두부 오리엔탈 유자드레싱’은 풀무원만의 감압농축(콩즙을 진하게 농축하는 공법) 생산 방식으로 콩 특유의 비린 향을 없애 어린이도 부담 없이 먹을 수 있어 인기를 모았다.

특히 1~2인 소형 가구의 증가 및 라이프스타일 변화로 간편대용식 수요가 급증하고 있어 섭취 편의성이 높은 연두부에 관한 관심이 지속해서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4.11상승 18.4909:54 12/12
  • 코스닥 : 634.86상승 5.7309:54 12/12
  • 원달러 : 1191.20하락 3.509:54 12/12
  • 두바이유 : 63.72하락 0.6209:54 12/12
  • 금 : 63.78하락 0.0609:54 12/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