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61마력의 괴물 전기차가 온다… 포르쉐 타이칸 국내 공개

 
 
기사공유

포르쉐 타이칸 터보S. /사진=장동규 기자
포르쉐코리아는 8일 서울 중구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에서 순수 전기로 달리는 스포츠카 ‘타이칸’을 국내 처음으로 공개했다. 아시아 국가 중에서는 한국이 최초다.

포르쉐 AG는 지난 9월 타이칸 터보 S와 타이칸 터보를 시작으로 엔트리 모델인 타이칸 4S까지 연이어 선보이며 전기 스포츠카 제품 포트폴리오를 강화 중이다.

이날 현장에는 포르쉐의 현 제품 포트폴리오 중 가장 강력한 모델로 평가받는 ‘타이칸 터보 S’가 전시됐다. 타이칸 터보 S는 런치 컨트롤과 함께 최대 761마력(560kW)의 오버부스트 출력으로 정지상태에서 100㎞/h까지 가속하는데 2.8초 소요된다.

타이칸 터보는 최대 680마력(500kW)의 힘을 내며 제로백이 3.2초에 불과하다. 주행가능 거리는 WLTP 기준 터보 S 412㎞, 터보 450㎞이다. 최고속도는 모두 260㎞/h다.

타이칸 4S의 경우는 최대 530마력(390kW)의 퍼포먼스 배터리와 571마력(420kW)의 퍼포먼스 배터리 플러스를 탑재한 두개의 배터리 용량으로 구성된다. 두 모델 모두 제로백이 4초다. 최고속도는 250㎞/h다. WLTP 기준 주행가능 거리는 퍼포먼스 배터리 407㎞, 퍼포먼스 배터리 플러스 463㎞다.

타이칸은 기존 전기차의 일반적인 400볼트 대신 800볼트 전압 시스템을 최초 적용했다. 도로 위 급속충전 네트워크의 직류(DC) 에너지를 활용해 단 5분 충전으로 최대 100㎞까지 주행할 수 있다. 최적의 조건에서 최대 270kW 고출력으로 22분30초 내 배터리 잔량 5%에서 80%까지 충전할 수 있다.

포르쉐코리아는 내년 하반기 타이칸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홀가 게어만 포르쉐코리아 대표는 “포르쉐의 첫번째 순수전기차 타이칸이 성공적으로 국내에서 론칭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완 lee88@mt.co.kr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40.92상승 16.8318:03 11/12
  • 코스닥 : 665.14상승 3.7718:03 11/12
  • 원달러 : 1160.80하락 618:03 11/12
  • 두바이유 : 62.18하락 0.3318:03 11/12
  • 금 : 61.15상승 0.2718:03 11/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