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인아, 한국-쿠바전 시구 인증샷 "코리아 파이팅"

 
 
기사공유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설인아가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고척시리즈 마지막 경기에서 시구자로 나선 소감을 전했다.

설인아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국 승리에 힘을 실어줄 수 있어 너무 기뻐요! 끝까지 응원하겠습니다. 코리아 파이팅"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설인아는 유니폼을 입고 환한 미소를 지은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이날 한국대표팀은 쿠바에 7-0 완승을 거두고 조 1위로 예선을 통과하는 쾌거를 올렸다. 이어 일본에서 열리는 6강 슈퍼라운드에 진출하게 됐다.

한편 설인아는 2015년 KBS 2TV 드라마 '프로듀사'로 데뷔, 드라마와 예능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현재 KBS 2TV 주말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서 주연 김청아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또 설인아는 지난해 4월 잠실구장에서 열린 두산-KIA의 프로야구 경기에도 시구자로 나선 바 있다.
 

한아름 arhan@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기자. 제약·바이오·병원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2.18상승 22.9518:01 11/15
  • 코스닥 : 668.51상승 5.218:01 11/15
  • 원달러 : 1166.60하락 3.118:01 11/15
  • 두바이유 : 63.30상승 1.0218:01 11/15
  • 금 : 61.93하락 0.5418:01 11/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