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사쿠라지마 화산 분화, 연기 5500m 높이까지… 주변 화산 경보

 
 
기사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일본 규슈섬 남부의 화산섬 사쿠라지마가 분화해 화산가스와 화산재 등이 수천미터 높이로 치솟았다.

9일 NHK 등 일본 언론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24분께 일본 가고시마현 가고시마시 소재 사쿠라지마 미나미다케 화구에서 분화가 발생했다. 화구에서 약 5500m 높이까지 분연(화산 분화구에서 연기처럼 솟아오르는 화산가스나 알갱이가 작은 화산재)이 치솟았다.

가고시마기상대에 따르면 사쿠라지마에서 분연이 5000m 이상 솟아오른 것은 2016년 7월 쇼와 화구 분화 이후 3년여만이라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한편 가고시마에서는 이 곳 외에도 크고 작은 화산이 계속되고 있다. 남부 용마오 섬은 지난달 말부터 화산 지진을 겪으며 대기중 이산화황 농도가 증가하고 있다. 고운리 섬 사이 니우 분화구에서 지난달 18일과 27일에 대규모 화산 지진이 발생했으며 이달 2일에는 지진 수가 크게 증가했다. 기상청은 현재 이 지역에 3단계 화재 경보를 발령, 산악 통제에 들어갔다.

또 지난 2일에는 가고시마 사츠마이오지마에서 분화가 발생해 일주일 넘게 이어졌다. 일본 기상청은 5단계로 이뤄진 경보 등급 중 2를 이어갔다. 인근 스미요시 섬 북쪽 화산섬에서도 2일 분화가 발생해 역시 2단계 경보가 발령 중이다.
 

한아름 arhan@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기자. 제약·바이오·병원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2.18상승 22.9518:01 11/15
  • 코스닥 : 668.51상승 5.218:01 11/15
  • 원달러 : 1166.60하락 3.118:01 11/15
  • 두바이유 : 63.30상승 1.0218:01 11/15
  • 금 : 61.93하락 0.5418:01 11/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