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내부 총질? 총질이나 해보고 말해라"

 
 
기사공유
./사진=신웅수 뉴스1 기자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8일 자신에 대한 당내 비판에 대해 "당이 걱정돼 충고를 하면 그걸 내부 총질이라고 펄펄 뛴다. 총질이나 한번 해보고 그런 말 해라"고 반박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내부 총질과 충고도 구분 못 하는 사람들이 어떻게 내부 총질을 운운하는가"라면서 이렇게 말했다.

홍 전 대표는 "나는 신체검사 때 4급 판정을 받아 방위 소집 14개월을 복무했어도 군부대 방위로 복무하는 바람에 M1, 카빈, 식스틴 소총도 쏴보고 국회 정보위 시절에는 국정원 사격장에서 리볼버 권총도 쏴봤다"고 했다.

홍 전 대표는 "다시는 그런 말로 언로를 차단하지 마라. 언로를 차단하는 문재인 정권과 똑같은 짓"이라고 덧붙였다.

홍 전 대표의 발언은 전날 당내 초재선 혁신모임인 '통합·전진' 소속 의원들은 홍 전 대표를 겨냥해 "당 대표를 지내신 분의 계속되는 당내 분열 조장 행위를 더이상 묵과할 수 없다"며 "해당행위를 즉각 중단해달라"고 비판한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영남권·강남 3구 3선 이상 국회의원의 용퇴 혹은 험지 출마'를 주장한 김태흠 자유한국당 의원도 홍 전 대표 비판에 가세했다.

김 의원은 페이스북을 통해 "매사 감탄고토식이라는 것은 알고 있었지만 그 경향이 심해진 것 같다"며 "본인 생각과 다르다고 무조건 험담하시는 습관 이제 그만 두실 때도 됐다. 과욕과 거친 입을 접고 당의 미래를 위해 성찰하며 자중해달라"고 요청했다.

앞서 홍 전 대표는 황 대표의 '보수통합'을 혹평하는 글을 올렸다. 그는 "황 대표가 추진하는 보수 대통합은 자세히 살펴보면 TK(대구·경북) 통합에 불과하다"고 말했다.
 

한아름 arhan@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기자. 제약·바이오·병원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101.96상승 5.3618:03 11/22
  • 코스닥 : 633.92하락 2.0718:03 11/22
  • 원달러 : 1178.90상승 0.818:03 11/22
  • 두바이유 : 63.97상승 1.5718:03 11/22
  • 금 : 62.13상승 1.6818:03 11/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