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입맛 자극하는 ‘곡물푸드’ … “쌀쌀해지면 더욱 당기는 구수한 맛”

 
 
기사공유
겨울철 건강 식재료로 사랑 받는 곡물 활용 식음료가 주목을 받고 있다. 이러한 곡물 식음료는 체온 유지로 신체 에너지 소비가 많은 겨울, 적은 양으로도 풍부한 영양과 포만감을 얻을 수 있어 인기다. 식음료 업계에서는 고소한 맛과 풍미에 건강까지 챙길 수 있는 ‘곡물푸드’를 선보이며 겨울 맞이를 하고 있다.

하이트진로음료는 국내산 검정보리를 활용해 전통 보리숭늉의 맛을 구현한 차음료 ‘블랙보리’를 선보이고 있다. ‘블랙보리’는 2012년 농촌진흥청 산하 국립식량과학원에서 세계 최초로 육종에 성공한 검정보리를 음료화한 제품으로 국내 곡차음료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100% 국내산 검정보리를 볶아 추출해 잡미와 쓴맛을 최소화하고 보리의 진한 맛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체내 수분 보충과 갈증 해소에 뛰어나며 카페인, 설탕, 색소가 들어있지 않아 연령대와 상관없이 누구나 건강하게 즐길 수 있다. 주 원료인 검정보리는 일반 보리에 비해 항산화 물질인 안토시아닌을 4배 정도 함유하고 식이섬유가 1.5배 많아 보리 품종 중 최고 품종으로 꼽히고 있다.

빙그레는 최근 프리미엄 곡물 가공유 ‘농부의 선물’을 출시했다. '농부의 선물'은 렌틸콩, 레드퀴노아 등 슈퍼빈과 귀리, 발아현미, 보리 등 몸에 좋은 9가지 곡물을 사용한 가공유 제품이다. 국내산 벌꿀을 사용해 건강한 단맛까지 첨가한 것이 특징이다. 또 '농부의 선물'은 멸균 처리 제품으로 상온에서 10주 동안 장기 보관이 가능해 1인 가구도 부담 없이 대량 구매해 보관하며 마실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바쁜 직장인들의 식사대용으로 적합한 영양가 있는 곡물 간편식도 다양하게 출시되고 있다.
CJ제일제당은 최근 통곡물 간편 대용식 제품 ‘밸런스밀’을 선보였다. 용기 안에 6가지 통곡물 등의 분말을 담아 물만 부으면 간편한 한 끼를 해결할 수 있다. 이번에 선보인 제품은 귀리, 바나나, 고구마, 견과 등 네 가지 종류다. 현미, 보리, 귀리, 콩, 조, 수수 등 6가지 통곡물을 주원료로 만들었으며, 다양한 식감과 든든함을 느낄 수 있도록 그래놀라와 현미칩 등을 추가했다.

풀무원프로바이오틱은 건강에 좋은 너츠 3종에 곡물 3종과 복합 유산균을 더한 건강 드링크 요거트 ‘매일아침 든든너츠’를 선보이고 있다. ‘매일아침 든든너츠’에는 최근 주목 받고 있는 귀리와 아몬드가 함유되어 눈길을 끈다. 귀리를 비롯해 평소 식단에서 자주 접하지 못하는 현미, 통밀 등 영양가가 높은 3가지 곡물을 듬뿍 넣어 바쁜 아침을 위한 식사 대용식이나 간식으로 안성맞춤이다. 

여기에 고소하게 씹히는 아몬드와 셀레늄이 풍부한 것으로 알려진 브라질너츠, 캐슈넛 등 3종의 너츠도 함께 넣어 씹는 재미와 풍미를 더했다. 또 장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복합 유산균도 300억 CFU 이상 포함했다.

농심켈로그는 최근 볶은 통귀리에 4곡 그래놀라와 꿀을 입힌 쌀 푸레이크가 든 ‘통귀리 그래놀라’를 출시했다. ‘통귀리 그래놀라’는 속겨를 벗기거나 정제하지 않은 자연 곡물 그대로의 통귀리를 직화로 볶아 씹을수록 더욱 고소한 맛이 특징이다. 특히 통곡물 껍질 속 영양소가 살아있어 풍부한 영양은 물론 바삭하게 씹히는 특별한 식감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다. 

여기에 귀리, 쌀, 통밀, 옥수수 4가지 곡물을 오븐에 구운 그래놀라에 달콤한 꿀을 입힌 쌀 푸레이크를 더해 맛과 영양을 모두 잡았다. 귀리는 미국 타임지가 선정한 10대 슈퍼푸드 중 하나로 단백질과 지방, 비타민이 골고루 함유돼 균형 잡힌 영양 섭취를 돕는다. 또 풍부한 식이섬유가 몸에 나쁜 콜레스테롤이나 혈당 등을 낮춰주는 동시에 든든한 포만감까지 오랫동안 느끼게 해주어 건강한 곡물로 손꼽힌다.

대한민국 대표 카페 프랜차이즈 커피베이가 선보인 가을 감성을 듬뿍 담은 시즌 메뉴 멜로우 라떼 시리즈는 부드러운 라떼 메뉴로 구성하여 달달한 연유와 진한 에스프레소의 조합을 뉴트로 감성으로 재해석했다. 부드러운 연유와 진한 에스프레소가 쌀쌀해지는 날씨와 어우러져 고객의 입맛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되며, 멜로우 라떼 시리즈와 함께 어울리는 커피베이 꿀 조합 디저트 메뉴로는 겉은 바삭하고 달콤한 슈가, 속에는 시원한 크림이 들어있는 ‘아이스 크로칸 슈’(3,000원)를 추천한다. 

스페셜티커피 원조 브랜드 바빈스커피가 선보인 연유 베이스의 돌체라떼는 연유라떼의 한 종류로서 적당히 쌉싸름한 커피맛과 부드럽고 묵직한 맛이 조화를 이뤘다는 평가를 듣고 있다. 바빈스커피 매장에서는 스페셜티커피를 포함 총 60여 가지의 다양한 음료를 판매하고 있다. 한편, 바빈스커피는 키오스크 기계를 도입하여 주문과 결제는 고객이 셀프로 하기 때문에 정확한 주문과 인건비 절감이 가능하다.

코리안 디저트카페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오가다가 창립10주년을 맞이해 선보인 전통 건강차인 ‘배인삼차’를 모티브로 요즘 트렌드에 초점을 맞춘 신 메뉴인 ‘배인삼마쫀떡라떼’는 건강한 단맛의 국내산 배와 깊은 풍미의 인삼, 부드러운 식감의 마 등 한국적인 원재료를 중심으로 부드러운 폼 우유와 쌀로 만든 달콤한 조청과 버블찰떡을 더하여, 보는 즐거움와 마시는 즐거움, 그리고 씹는 즐거움 모두를 살린 오가다 시그니처 라떼를 완성하였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3.39상승 0.3918:01 12/06
  • 금 : 62.73상승 1.62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