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유경 "당시 내가 좀 잘 나갔다"

 
 
기사공유
오유경. /사진=KBS '아침마당' 방송화면 캡처

오유경이 '가족오락관' 출연 당시를 언급했다.

11일 오전 방송된 KBS1 시사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은 '명불허전' 코너로 꾸며져 '가족오락관' MC 출신 허참, 윤지영, 정소녀, 조영구, 오유경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오유경은 '가족오락관' 여자 1대 MC였다고 자신을 소개하며 "당시 내가 좀 잘 나갔다"고 말했다.

오유경은 "당시 프로그램도 엄청 많았고, 3박 4일 동안 찍는 프로그램도 있었다. 코디도 없었는데 '가족오락관'이라는 어마어마한 프로그램을 맡아 걱정이 앞섰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그러면서 "허참을 처음 봤는데 올망졸망하고 귀엽더라"고 말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