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한파 찾아온다… 수도권 오전에 영하

 
 
기사공유
수능일 날씨. /사진=뉴스1

수능날 전국적으로 대대적인 한파가 찾아올 예정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수능날인 오는 14일 오전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이 영하의 날씨를 보이겠다.

이날 서울은 -1도, 인천은 1도, 수원은 -2도를 기록하겠다. 또 강릉은 4도, 대전 4도, 대구 5도, 부산 9도, 전주 5도, 광주 7도 등 전국이 쌀쌀한 날씨를 보일 전망이다.

기상청은 수도권 한파가 오후까지 이어져 서울과 인천, 수원 등이 모두 4도를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대전은 7도, 대구 9도, 부산은 12도, 전주 7도, 광주는 9도로 예상된다.

한편 최근 10년간 수능한파가 가장 심했던 때는 지난 2017년 11월23일 시험일이다. 그날 춘천의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8.2도, 강릉은 영하 2.3도였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37.35상승 31.7318:01 12/12
  • 코스닥 : 636.94상승 7.8118:01 12/12
  • 원달러 : 1186.80하락 7.918:01 12/12
  • 두바이유 : 63.72하락 0.6218:01 12/12
  • 금 : 63.78하락 0.0618:01 12/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