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대만] 챵이, 6⅔이닝 4피안타 무실점… 한국 반전 가능할까

 
 
기사공유
대만 야구 국가대표팀 투수 챵이가 12일 일본 지바현 조조마린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WBSC 프리미어12 한국과의 슈퍼라운드 2차전 경기에서 6회말 이닝을 끝낸 뒤 마운드를 내려가고 있다. /사진=프리이머12 공식 트위터 캡처

한국 야구 국가대표팀 타선을 괴롭히던 챵이가 마운드를 내려갔다.

챵이는 12일 일본 지바현 조조마린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2차전 한국과 대만의 경기에 대만 선발투수로 나섰다.

그는 7회말 천관위에게 마운드를 이어주기 전까지 이닝 4피안타 4탈삼진 4볼넷 무실점으로 한국 타자들을 꽁꽁 묶었다. 살짝 높게 들어오는 챵이의 속구와 슬라이더에 한국 타자들은 속수무책으로 당했다.

한편 챵이의 뒤를 이어 2사 2루에 마운드를 이어받은 천관위는 후속 타자 박민우를 2루수 땅볼로 잡으며 이닝을 간단히 마무리했다. 현재 경기는 8회초가 진행 중이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