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홍진경, 프랑스 파리 유학 중 노숙한 사연?

 
 
기사공유

조세호의 친한 누나 홍진경이 스페셜 MC로 '해피투게더4'를 찾는다.

image

11월 14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실검꽃 필 무렵'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떳다 하면 '실검'(실시간 검색어 순위)을 장악하는 스타 이엘리야, 허정민, 정성호, 솔라, 송진우가 출연해 꿀잼 토크를 펼칠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홍진경이 스페셜 MC로 참여했다고 전해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홍진경은 특히 '해투4'의 MC 조세호와 각별한 인연을 자랑하는 누나로, 절친한 두 사람이 만들 케미에 관심이 쏠리는 것.그러나 홍진경은 "조세호가 어느 정도 뜨고 나서는 의무적으로만 연락한다"고 폭로해 스튜디오를 초토화 시켰다. 연락을 할 때마다 "누나 언제 술 한잔해요"라는 말만 하고, 실제로 연락을 안한다는 것. 이에 반격하는 조세호의 변명이 두 사람의 기가 막힌 티키타카 호흡을 완성하며 큰 웃음을 선사했다는 전언이다.


그런가 하면 이날 홍진경은 자신의 과거에 대해 자신보다 잘 알고 있는 의외의 복병을 만났다고. 그 주인공은 바로 허정민으로, 그는 과거 어린이 기자로 활동할 때 만난 홍진경의 댄스그룹 시절 과거를 폭로했다.


이어 스튜디오에 소환된 홍진경의 댄스그룹 활동 영상은 모두를 충격에 빠뜨렸다는 후문. "핼러윈인 줄 알았다"는 평가부터 "같이 활동하는 멤버가 조세호, 남창희 아니냐"는 의혹까지 제기된 홍진경의 댄스 그룹 시절 실체에 궁금증이 치솟는다.


또한 홍진경은 과거 충동적으로 갔던 파리 유학 시절 이야기도 생생하게 풀어놓았다. 이에 파리의 비싼 집 대신 거리에서 노숙을 해야만 했던 사연부터 파리의 바바리맨 퇴치법까지 홍진경의 흥미로운 에피소드가 펼쳐질 '해투4' 본 방송이 기다려진다.


한편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오는 14일 목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 KBS 2TV ‘해피투게더4’

 

  • 0%
  • 0%
  • 코스피 : 2060.74하락 8.1518:01 12/05
  • 코스닥 : 617.60하락 7.6718:01 12/05
  • 원달러 : 1190.20하락 4.118:01 12/05
  • 두바이유 : 63.00상승 2.1818:01 12/05
  • 금 : 61.11상승 0.1318:01 12/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