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마니아 잡아라”… LG전자, ‘지스타 2019’ 출격

 
 
기사공유
/사진=LG전자
LG전자가 14~17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지스타 2019’에서 역대 최대 규모의 전시공간을 마련하고 게임 마니아를 사로잡는다.

LG전자는 행사장 내에 720㎡ 규모의 전시공간을 마련하고 LG V50S 씽큐, LG 듀얼 스크린, LG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 LG 울트라기어 17 노트북 등 다양한 IT기기를 전시했다고 14일 밝혔다.

LG전자는 전시공간의 절반을 LG V50S 씽큐, LG 듀얼 스크린 등 스마트폰체험존으로 꾸몄다. LG전자가 지스타에서 모바일 부스를 별로도 마련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전시 공간에는 LG V50S 씽큐와 LG 듀얼 스크린 각 150대가 준비돼 관람객들은 LG 듀얼 스크린으로 ‘배틀 그라운드’, ‘킹 오브 파이터 올스타’ 등 인기 모바일 게임을 즐길 수 있다.

LG 듀얼 스크린은 고객이 원할 때만 2개의 화면으로 여러 앱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탈착식 올레드 디스플레이다. 2개 화면을 연동해 각각 게임 패드와 게임 화면으로 나눠 쓸 수 있어 게임을 즐길 때 몰입감이 극대화된다.

최적의 게임환경을 구현하는 다양한 IT기기도 선보인다. 이번 행사에서 첫 공개하는 ‘LG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38GL950G)는 ▲38형 초고해상도(WQHD+: 3840 x 1600) 나노 IPS 디스플레이 ▲최대 175헤르츠(Hz) 고주사율 ▲응답속도(GTG) 1ms ▲엔비디아(NVIDIA)의 지싱크 모듈 등을 적용, 게임을 즐기기에 최적이다.

‘LG 울트라기어 17’ 노트북은 대화면·고성능·휴대성 3박자를 고루 갖춘 제품이다. ▲17형 초고해상도 WQXGA(2560x1600) IPS 디스플레이 ▲‘NVIDIA 지포스 GTX 1650’ GPU(그래픽처리장치) ▲1.95kg 가벼운 무게 ▲1.99cm 얇은 두께 ▲장시간 외부에서 사용할 수 있는 72Wh 배터리 용량으로 동급 제품 대비 뛰어난 휴대성과 이동성을 갖췄다.

LG전자는 관람객들이 게임 축제를 제대로 즐길 수 있도록 프로게이머, 개그맨들과 함께하는 게임 이벤트도 연다. 이 행사는 CJ ENM이 운영하는 게임채널 OGN과 함께한다.

최상규 LG전자 한국영업본부장(사장)은 “LG 듀얼 스크린, LG 울트라기어 모니터 등 완벽한 게임 환경을 제공하는 다양한 IT 기기들을 선보여 고객들에게 최고의 만족감을 선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