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톱텍, 투자사 미국 특허 획득에 '강세'

 
 
기사공유

톱텍이 투자한 암 치료제 연구개발 기업인 하엘이 세계 최초로 암세포 전이 억제 치료제의 미국 특허 등록을 완료했다는 소식에 톱텍 주가가 덩달아 오름세다.

14일 오전 11시5분 현재 톱텍은 전 거래일 보다 470원(4.86%) 오른 1만1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는 톱텍이 투자를 단행한 하엘이 암세포 전이 억제 치료제의 미국 특허 등록을 완료했다고 밝히면서 주가에 긍정적인 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된다. 톱텍은 지난 3월 하엘에 30억원 규모의 투자를 단행했다.

앞서 하엘은 리보솜 단백질 S3에 대한 siRNA를 포함하는 암세포 전이 억제용 약학 조성물이 최근 미국에서 특허 등록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33.99상승 28.3712:22 12/12
  • 코스닥 : 635.12상승 5.9912:22 12/12
  • 원달러 : 1186.40하락 8.312:22 12/12
  • 두바이유 : 63.72하락 0.6212:22 12/12
  • 금 : 63.78하락 0.0612:22 12/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