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경기 연속 무승부’ 한국, 불안한 선두 자리

 
 
기사공유
14일 오후 10시(한국시간) 레바논 베이루트 카밀 샤문 스포츠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4차전에서 레바논과 0-0 무승부에 그친 한국 축구 대표팀. /사진=뉴스1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이 반정부 시위에서 비롯된 무관중 경기 속에서 레바논을 상대로 아쉬운 무승부에 그쳤다. 지난 평양 원정에 이어 힘든 경기를 치른 한국은 2경기 연속으로 승리를 따내지 못하면서 다른 팀들과의 격차를 벌리지 못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은 14일 오후 10시(한국시간) 레바논 베이루트 카밀 샤문 스포츠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4차전에서 레바논과 0-0 무승부를 거뒀다.

전반적으로 선수들의 움직임이 무거웠다. 이재성을 제외한 중원과 공격 자원들이 좀처럼 힘을 쓰지 못한 가운데 후반 22분 황의조의 결정적인 헤딩 슈팅은 골대를 강타하기도 했다. ‘에이스’ 손흥민이 집중 견제를 받는 가운데 선수들과의 유기적인 플레이가 자주 나오지 않으면서 레바논의 수비를 뚫어내지 못했다.

아쉬움을 남긴 채 베이루트 원정에서 승점 1점을 얻는 한국은 2승 2무 승점 8점을 기록하게 됐다. 같은날 투르크메니스탄에 덜미를 잡힌 북한이 2승 1무 1패 승점 7점에 머물렀으며, 레바논 역시 북한과 승점 동률을 이루며 최종 예선 진출을 향한 꿈을 놓지 않게 됐다.

심지어 북한을 잡은 투르크메니스탄도 2승 2패 승점 6점으로 선두권을 바짝 추격하게 됐다. 축구 외적으로 힘든 환경이 조성됐던 평양, 베이루트 원정 경기를 마무리한 한국이지만, 2경기 연속 무승부에 그치면서 여전히 최종 예선행을 안심할 수 없게 됐다.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