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람상조 회장 장남, 마약 밀반입·투약 혐의 구속기소

 
 
기사공유
수원지방검찰청. /사진=뉴시스

보람상조 최철홍 회장의 장남이 마약 밀반입 및 투약 혐의로 구속 기소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14일 뉴시스 보도에 따르면 수원지검 강력부(부장검사 김명운)는 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 위반 혐의로 최 회장의 아들 최모씨 등 3명을 구속기소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들은 지난 8월 해외 우편을 통해 미국으로부터 코카인, 케타민, 엑스터시 등의 마약류를 밀반입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같은 시기 마약을 투약한 혐의도 있다.

검찰은 공항 세관 검사를 통해 해외 직구로 마약 구매 사실을 확인한 뒤 수취인 추적을 통해 최씨와 최씨의 지인 등을 체포했다. 이들은 검찰의 마약 반응 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왔고 투약 사실을 인정했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32.98상승 27.3612:52 12/12
  • 코스닥 : 635.55상승 6.4212:52 12/12
  • 원달러 : 1187.10하락 7.612:52 12/12
  • 두바이유 : 63.72하락 0.6212:52 12/12
  • 금 : 63.78하락 0.0612:52 12/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