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지소미아, 일본 입장 변화 없으면 철회 NO"

 
 
기사공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 /사진=뉴시스

청와대가 오는 23일 오전 0시 공식 종료를 앞두고 있는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지소미아·GSOMIA)과 관련해 “일본의 입장 변화가 없다면 종료 결정을 철회하는 일은 없다”고 말했다.

고민정 대변인은 15일 오전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일본의) 수출규제 문제 입장 등에서 변화가 없는 상황에서 우리가 무작정 지소미아 종료를 번복한다면 당시(8월) 결정이 신중하지 않았다는 걸 의미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고 대변인은 지소미아 종료 결정 당시 상황을 돌이켜보면서 “지소미아 종료 결정을 할 때 굉장히 어렵게 결정했다. 종료 결정 이유는 일본의 수출규제 문제 때문이었다”며 “일본은 안보상 이유로 한국을 신뢰할 수 없다는 이유로 수출규제를 시작했고 이에 우리도 피치 못해 지소미아 종료를 결정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고 대변인은 최근 문재인정부 임기 전환점을 맞아 전반기를 평가하면서 "모든 분들에게 100점을 맞을 순 없다"며 "그분들에게 최대한 진정성을 가지고 다가가는 게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문제 상황을 돌파해가겠다는 진정성을 갖고 있느냐에 따라서 (정부에 대한) 마지막 총평이 달라질 것"이라며 "지금은 우리 정부가 절반까지밖에 오지 않았기 때문에 계속 등락이 있고 좋고 나쁨이 있을 것이다. 결국 마지막 평가는 우리 정부가 끝난 다음에 받는 것이 가장 정확한 총평"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고 대변인은 평소 문 대통령이 "여의도 정치에 너무 갇혀선 안 된다"는 이야기를 많이 한다면서 오는 19일 문 대통령이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MBC '국민이 묻는다-2019 국민과의 대화'에 출연하는 배경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이번 100분 생방송 대화 형식과 관련해 "유리장벽이 없었으면 좋겠기 때문"이라며 "생방송 당시엔 오픈 채팅방도 있다. 오시지 못한 분들은 유튜브나 홈페이지 등을 통해서 채팅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4.20상승 0.4818:01 12/13
  • 금 : 64.01상승 0.23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