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엘리야, 이정재 말 듣고 뜨끔?… "큰 감동 받아"

 
 
기사공유
배우 이엘리야. /사진=KBS '해피투게더4' 방송화면 캡처

배우 이엘리야가 이정재에게 들은 인상적인 말을 전했다.

이엘리야는 지난 14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의 '실검꽃 필 무렵' 특집에 배우 허정민, 송진우, 가수 솔라, 코미디언 정성호와 함께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엘리야는 최근 자신이 출연한 JTBC 드라마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이하 '보좌관')에 대해 언급했다.

'보좌관'은 여의도 국회에서 벌어지는 처절한 암투와 생존기를 그린 작품으로 이엘리야를 비롯해 이정재, 신민아, 김갑수, 정웅인 등 내로라하는 배우들이 명품 연기를 펼쳤다.

이엘리야는 '보좌관'을 함께 찍었던 이정재가 "종방연에서 만났는데 '즐거웠냐'라고 물어보시더라"라고 전했다.

그는 "제가 그동안 했던 인물들이 감정 소모도 많고 무거웠던 캐릭터다 보니 어려웠던 부분이 많았다"며 "그래서 늘 '어떻게 즐겁게 할 수 있을까'라며 많은 고민을 했는데, (이정재) 선배님이 딱 그런 질문을 하시니까 제 속마음을 들킨 기분이었다"고 고백했다.

이어 "선배님께서 '즐거우면 됐다. 즐겁게 했으면 됐다'라고 하셨다"라며 이정재의 그 한마디에 큰 감동을 받았다고 밝혔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74하락 8.1518:01 12/05
  • 코스닥 : 617.60하락 7.6718:01 12/05
  • 원달러 : 1190.20하락 4.118:01 12/05
  • 두바이유 : 63.00상승 2.1818:01 12/05
  • 금 : 62.73상승 1.6218:01 12/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