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수능도 ‘죽’ 인기 … 본죽 판매량 52% 상승

 
 
기사공유

본아이에프에서 운영하는 죽 전문점 ‘본죽’과 한식 캐주얼 다이닝 레스토랑 ‘본죽&비빔밥 카페’가 전국 1500여개 매장 매출을 분석한 결과 수능 전날 죽 판매량이 전일 대비 52% 증가했다. 

15일 본아이에프에 따르면 수능 전날인 지난 13일 판매된 죽은 총 약 16만그릇으로 전주 같은 요일 대비 64% 높은 수준이다. 올해 수능 응시생 54만명 중 12%에 해당하는 이들이 죽을 찾은 것으로 추정할 수 있다. 

가장 많은 판매량을 기록한 메뉴는 ‘전복죽’으로 3만 그릇 이상 팔렸으며 그 뒤를 ‘쇠고기야채죽’, ‘야채죽’이 이었다. 특히 약 1만2000그릇 판매된 ‘불낙죽’은 제품명에 ‘아니 불(不)’, ‘떨어질 낙(落)’ 자를 사용해 합격 기원의 의미를 담아 수험생 대표 메뉴로 자리 잡은 후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다.

임미화 본죽&비빔밥 카페 본부장은 “죽은 부드러운 식감으로 소화가 쉽고 영양도 풍부해 오랜 시간 준비해온 시험을 치르는 수험생들의 식사로 제격이다”라며 “올해도 본죽과 함께한 많은 수험생 여러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좋은 결과가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33.99상승 28.3712:22 12/12
  • 코스닥 : 635.12상승 5.9912:22 12/12
  • 원달러 : 1186.40하락 8.312:22 12/12
  • 두바이유 : 63.72하락 0.6212:22 12/12
  • 금 : 63.78하락 0.0612:22 12/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