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릭스미스, 내년 미국서 엔젠시스 임상 3건 발표

 
 
기사공유
./사진=헬릭스미스
헬릭스미스는 내년 2월2일부터 5일까지 미국 콜로라도주 키스톤(Keystone)에서 열릴 키스톤 심포지엄에서 신약 후보 'VM202' 임상 연구 결과 3건을 발표한다고 15일 밝혔다.

헬릭스미스는 당초 임상시험 결과 1건만 소개할 예정이었다가 2건을 추가했다. 발표 내용은 내년 1월 심포지엄 웹사이트에 공개된다.

헬릭스미스는 먼저 'HGF를 발현하는 플라스미드 DNA(엔젠시스(VM202))를 활용한 신개념 통증성 신경병증 치료제 개발: 과학적 근거와 임상시험 결과'(New Concept Regenerative Medicine for Neuropathic Pain Using Plasmid DNA Encoding Human Hepatocyte Growth Factor (HGF), Engensis(VM202): Scientific Basis and Results from Clinical Studies)를 제목의 결과를 발표한다. 이 연구는 임상 3상 결과와 통증감소 효과 원리를 설명하는 실험 데이터를 공개한다.

이어 공개될 '간세포성장인자에 의해 유도되는 신경 재생과정에 대한 가바펜틴의 방해작용: 말초신경병증에 대한 진통제로서 가바펜티노이드의 사용에 대한 의미(Gabapentin, a calcium channel inhibitor, inhibits nerve regeneration process induced by hepatocyte growth factor (HGF) in in vivo and in vitro: Implication for the use of gabapentinoids as analgesics for peripheral neuropathy)'라는 제목의 임상에서는 널리 활용되는 가바펜티노이드 계열의 진통제가 신경재생에 부정적이라는 실험 결과를 보여준다.

마지막 발표 제목은 '신경세포와 슈반세포를 통한 HGF의 신경 재생 효과: 말초신경병증에 대한 새로운 치료제 개발(Hepatocyte growth factor (HGF) promotes regeneration of damaged peripheral nerves by directly interacting with sensory neurons and Schwann cells: Implication for developing novel treatment methods for peripheral neuropathy)'이다. 엔젠시스의 재생의약적 원리를 분자와 세포 수준에서 밝히는 데이터를 제시한다.

임상 결과는 김선영 대표를 비롯해 두 명의 헬릭스미스 관계자들이 발표한다. 헬릭스미스 관계자는 "일련의 발표를 통해 엔젠시스가 안전하며, 유효성이 뛰어난 재생의약이라는 점이 부각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아름 arhan@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기자. 제약·바이오·병원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133.10상승 27.4812:54 12/12
  • 코스닥 : 635.61상승 6.4812:54 12/12
  • 원달러 : 1187.10하락 7.612:54 12/12
  • 두바이유 : 63.72하락 0.6212:54 12/12
  • 금 : 63.78하락 0.0612:54 12/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