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수익금 25%를 TV채널이? '얼마길래'

 
 
기사공유
'미스트롯' 출신 트로트 가수 홍자, 송가인, 정미애(왼쪽부터). /사진=장동규 기자

TV조선이 트로트 가수 송가인의 수익금 중 상당 부분을 가져가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15일 '더팩트' 보도에 따르면 송가인은 각종 비용을 제외한 수익금에서 약 50%를 정산받는다. 나머지 수익금을 소속사와 TV조선이 나눠갖는데, 전체 비율로 따졌을 경우 TV조선이 가져가는 비율은 25%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매체는 송가인 뿐만 아니라 '미스트롯' 탑5였던 정미애, 홍자, 정다경 등도 수익금 중 상당액을 TV조선에 분배하고 있다며, 이러한 수익 배분 계약이 내년 연말까지 유효하다고 전했다. 다만 5위에 오른 개그우먼 김나희의 경우 본업이 따로 있어 가수 매니지먼트가 없기 때문에 해당되지 않는다.

매체는 관계자들의 말을 빌려 TV조선에서 사전에 납득할 만한 사전 합의 없이 수익에 대한 권리를 요구해 가수 및 소속사들과 관련 계약서를 작성했다고 밝혔다.

이어 TV조선 측이 '미스트롯'의 종영을 전후해 출연자들의 계약에 대한 어떤 사항도 공개한 적이 없다며 스타가 된 출연자들에게 뒤늦게 숟가락을 얹은 모양새라고 꼬집었다.

매체에 따르면 TV조선 측은 이러한 계약 내용에 대해 "방송 전 출연자들에게 내용을 설명하고 동의를 구했다"라고 해명했다.

한편 매체가 해당 보도에서 밝힌 송가인의 행사 몸값은 2000만원 안팎인 것으로 전해졌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