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역 인근 진흥종합상가서 화재… 11명 부상

 
 
기사공유
15일 오후 1시30분쯤 서울 서초구 서초동 진흥상가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출동해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이 사고로 현재까지 11명이 병원으로 이송됐다. /사진=뉴스1

서울 서초구 서초동 진흥종합상가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서울 강남소방서 등에 따르면 15일 오후 1시23분쯤 지하철 2호선 강남역 인근에 위치한 진흥상가에서 불이 났다.소방당국은 불길을 잡기 위해 소방인력 150여명과 소방차 45대 등을 출동시키고 대응 1단계를 발령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관들은 우선 2층에서 12명, 1층에서 3명을 대피시켰다. 이후 쓰러진 부상자를 구조해 후송하기 시작했다.

이 불로 연기를 흡입한 서모씨(41) 등 10명이 부상을 입고 인근 대학병원 등으로 후송됐다. 현장에서 구조활동을 하다 허리부상을 입은 구조대원 1명도 부상자와 함께 후송됐다. 사망자는 다행히 발견되지 않은 상태다.

소방당국은 최초 발화지는 지하 1층 창고인 것으로 파악했다. 오후 2시40분 현재 초진도 되지 않은 상태라 소방은 진화에 힘을 쏟고 있다.

자세한 인명피해와 재산피해를 조사 중이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