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라 "이상민에게 앙금있다"… 무슨 일?

 
 
기사공유
이소라. /사진=jtbc 제공

모델 이소라가 이상민에게 뜻밖의 고백을 해 화제다. 16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는 이소라와 가수 딘딘이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두 사람이 '형님학교'에 등장하자 형님들은 쉽게 보기 힘든 두 사람의 조합에 의아한 표정을 감출 수 없었다. 

하지만 딘딘은 오히려 "내가 '이소라에게 선택 된 반찬(?)'이라 기분이 좋다"라며 한껏 업된 기분으로 녹화에 임했다.

이날 이소라는 20년 전 이상민의 부탁으로 룰라의 뮤직비디오에 출연했던 에피소드를 꺼내 웃음을 안겼다. 당시 이소라는 뮤직비디오 촬영을 위해 전 세계에 두 벌 밖에 없는 가죽 재킷을 입고 갔으나 생각지도 못한 촬영 내용 때문에 크게 당황했다는 것. 

이어 이소라는 "고소영이 팔라고 해도 안 팔았던 거야"라고 마음속 깊숙이 남아있던 억울함을 토로해 그 사연을 궁금하게 만들었다.

또한 이소라는 강호동의 'X맨' 시절의 이야기 등을 풀어놓으며 형님들과의 오랜 친분을 증명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8.65상승 6.818:01 12/09
  • 코스닥 : 627.86하락 0.2418:01 12/09
  • 원달러 : 1189.90상승 0.318:01 12/09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9
  • 금 : 63.02상승 0.2918:01 12/0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