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블게이트, 포블토큰을 ‘와플토큰’으로 리브랜딩

 
 
기사공유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포블게이트가 기존 포블토큰(FOBL)을 ‘와플토큰’(WAFL)으로 리브랜딩했다고 15일 밝혔다.

포블토큰 리브랜딩은 사업 다각화를 목적으로 진행됐다. 기존 포블토큰은 포블게이트 거래소 지갑에 입금하면 와플토큰으로 교환된다.

포블게이트 관계자는 “와플토큰은 국내 최대 홀덤 펍 KMGM과의 전략적 업무 제휴를 통해 KMGM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의 결제 수단으로 사용될 예정”이라며 “KMGM은 와플토큰 생태계의 시작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포블게이트 공지사항에 따르면 실물 경제 인프라 구축을 시작으로 와플토큰 상장, 스테이킹 및 에어드랍 정책 출시, 암호화폐 결제 서비스 및 담보대출 서비스 출시, 글로벌 거래소 10개 상장을 추진한다. 오락, 교육, 외식, 관광, 의료 등 100개 이상 파트너십 체결이 목표다.
 

김남규 ngkim@mt.co.kr

머니S 금융증권팀 김남규입니다. 생활 밀착형 금융 정보를 제공하는 발빠른 정보 채널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5.22상승 1.0218:01 12/13
  • 금 : 64.92상승 0.91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