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바이컵] 백승호·정우영 조합 가동… 김학범호 2연승 도전

 
 
기사공유
두바이컵 바레인전 선발 명단.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U-22 축구 대표팀에 발탁된 백승호가 두바이컵에서 선발 출전한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22세 이하(U-22) 축구대표팀은 15일 오후 8시45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샤밥 알 아흘리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 두바이컵 친선대회 2차전에서 바레인을 상대한다.

U-22 대표팀은 지난 13일 사우디아라비아와 대회 첫 경기서 2-0으로 이겼다. 해당 경기 라인업과 많은 변화를 가져간 김학범호는 바레인을 상대로 2연승에 도전한다.

이번 경기에는 그동안 파울루 벤투 감독의 부름을 받아 성인 대표팀에서 뛰었던 백승호가 처음으로 김학범호에서 선을 보인다.

백승호의 출전으로 많은 축구 팬이 기대를 모았던 백승호와 정우영 조합이 가동될 예정이다. 독일 프라이부르크 소속인 정우영 역시 이날 선발 기회를 부여받았다. 정우영은 지난달 2연전을 통해 바이에른 뮌헨 유스 출신 다운 개인기와 속도를 선보였다.

이날 바레인전에서는 백승호와 정우영을 비롯해 오세훈, 전세진, 김태현, 김동현, 김진규, 정태욱, 강윤성, 윤종규, 허자웅 등이 선발로 나선다. 이동준, 조규성과 정승원은 바레인전 명단에서 제외됐다.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