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승에선 꼭 이긴다… 한국 야구대표팀, 日에 석패

 
 
기사공유
한국 야구 국가대표팀 선수들이 16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4차전 일본과의 경기에서 8-10으로 패한 뒤 팬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사진=뉴스1

한국 야구 국가대표팀이 숙적 일본과의 경기에서 아쉬운 패배를 당했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한국 야구대표팀은 16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4차전 일본과의 경기에서 8-10 석패했다.

이날 경기에서 한국은 투수진의 난조가 뼈아팠다. 선발투수 이승호는 2이닝 8피안타 6실점, 두 번째 투수 이용찬은 2⅓이닝 5피안타 3실점으로 아쉬움을 남겼다.

이승호는 3회 급격하게 무너졌다. 선두타자 사카모토에게 좌익수 방면 2루타를 맞은 것을 시작으로 5연속 안타를 맞고 강판됐다. 이어 등판한 이용찬 역시 밀어내기 볼넷과 적시타, 희생플라이를 허용하는 등 6점을 내줬다.

4회초 선두타자 박건우와 김재환의 연속 안타로 무사 1, 3루를 만든 한국은 박병호의 1타점 적시타로 추격을 시작했다. 이후 강백호의 1타점 적시타와 박세혁의 1타점 2루타로 상대를 압박했다. 이어 김상수가 좌중간 펜스를 맞히는 2루타를 때려내 6-7로 턱밑까지 추격했다.

한국은 5회 1사 2루에서 일본 야마다 테츠토와 마루 요시히로에게 연속 1타점 2루타를 맞고 2점을 더 내줬다.

반격에 나선 한국은 7회초 이정후와 허경민의 연속 안타로 2사 1, 2루 찬스를 잡았다. 이어 강백호가 2타점 중전안타를 날려 다시 8-9로 추격했다.

그러나 한국은 7회말 1점을 헌납해 아쉬움을 남겼다.

한편 한국은 오는 17일 저녁 7시 도쿄돔에서 일본을 상대로 대회 2연패에 도전한다. 지난 2015년 열린 1회 대회 챔피언 한국은 2연속 우승을 노린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5.05상승 19.4309:46 12/12
  • 코스닥 : 634.71상승 5.5809:46 12/12
  • 원달러 : 1191.20하락 3.509:46 12/12
  • 두바이유 : 63.72하락 0.6209:46 12/12
  • 금 : 63.78하락 0.0609:46 12/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