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유퉁, 8번째 부인 몽골인 여성과 결별

 
 
기사공유
유퉁./사진=TV조선 캡처

배우 유퉁이 8번째 부인인 몽골인 여성과 사실혼 관계를 청산한 것으로 알려졌다.

15일 한 매체는 유퉁이 몽골인 아내와 사실혼 관계를 청산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유퉁은 몽골인 아내와 2010년부터 사실혼 관계를 유지하다 2017년 여덟 번째 결혼식을 올렸다. 두 사람 사이에는 9살 딸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실혼 관계 청산에 대해 유퉁은 “지난 10월 말에서 11월 초까지 몽골에 다녀왔다. 그런데 한국에 돌아온 후 딸이 다른 학교로 전학 갔다는 연락을 받았다. 아내가 전화가 안 되어서 확인하니 몽골 남자와 재혼 했다더라”고 설명했다.

유퉁은 “결혼식 직후 아내와 딸은 비자 문제가 있어 곧바로 몽골에서 생활을 했다. 그렇게 떨어져 있다 보니 이런 일이 생긴 것 같다”고 말했다.

유퉁은 19살 때 2살 연상의 여성과 첫 번째 결혼을 했다. 첫 번째 아내와 세 번의 이혼과 재혼을 반복했다. 또 다른 여성과 결혼했지만 헤어졌고 15살 연하의 비구니 스님과 다섯 번째 결혼을 했다. 20살 연하의 여성과 여섯 번째 결혼을 했고 이혼 후에는 29살 연하의 몽골인 여성과 일곱 번째 결혼을 했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25%
  • 75%
  • 코스피 : 2088.65상승 6.818:01 12/09
  • 코스닥 : 627.86하락 0.2418:01 12/09
  • 원달러 : 1189.90상승 0.318:01 12/09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9
  • 금 : 63.02상승 0.2918:01 12/0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