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글로벌 프렌드십 투어’, 95개국 1천명 찾았다

 
 
기사공유
현대자동차그룹이 외국인 유학생 초청 2019 글로벌 프렌드십 투어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사진=현대차그룹

현대자동차그룹이 지난달 31일부터 이달 15일까지 진행한 ‘글로벌 프렌드십 투어’에 총 95개국 1000명의 유학생이 찾았다. 현대차그룹은 차세대 글로벌 리더로 성장할 외국인 유학생과 접촉을 늘릴 방침이다. 

이번 행사는 총 6번에 걸쳐 현대차 사업장 등에서 KDI 국제정책대학원, 서울대학교 등 17개 대학, 95개국 정부초청 장학생 및 우수 외국인 유학생 1000명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글로벌 프렌드십 투어’는 미래 글로벌 오피니언 리더로 성장할 유학생들에게 한국의 자동차 산업과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현대차그룹의 미래인재 육성 프로그램이다.

현대차그룹은 2009년부터 올해까지 11년 동안 총 1만2000여명의 외국인 유학생들을 글로벌 프렌드십 투어에 초청했다. 올해는 총 1000명을 초청해 6개 그룹으로 나눠 ▲후각(와인&머루잼 만들기) ▲청각(K-POP 체험) ▲촉각(부채 만들기) ▲시각(한글 도장 만들기) ▲미각(한국 음식 만들기) 등 5가지 테마로 그룹별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현대차 공장, 현대모터스튜디오 등 현대차 사업장도 방문했다.

행사 마지막 날인 지난 15일엔 ▲유튜브에서 ’에밀튜브’ 채널을 운영하고 있는 한국 거주 외국인 유튜버 ‘에밀 빅터 프라이스’ ▲한국에서 모델 활동을 하고 있는 ‘안젤리나 다닐로바’가 참석했다. 이들은 ‘현대모터스튜디오 고양’을 방문하고 유학생들과 함께 K-POP댄스를 배우는 시간을 가졌다.

현대차그룹은 향후에도 한국에서 활동하는 외국인 인플루언서 참여를 통해 국내외 외국인들에게 ‘글로벌 프렌드십 투어’를 소개하고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 등을 활용하여 전 세계에 알리는 기회를 마련할 예정이다.
 

전민준 minjun84@mt.co.kr

머니S 자동차 철강 조선 담당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보합 018:01 12/06
  • 두바이유 : 보합 018:01 12/06
  • 금 : 0.00보합 0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