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두 "지소미아 원론적인 대화…일본 초계기 유감 표해"

 
 
기사공유
정경두 국방부장관./사진=머니S

정경두 국방부 장관은 한일 국방장관회담과 관련해 “원론적 수준의 얘기를 나눴다”고 밝혔다.

정 장관은 17일 오전 태국 방콕 아바니 리버사이트 호텔에서 고노 다로 일본 방위상과 만나 한일 국방장관회담을 진행했다.

정 장관은 회담 이후 "일본에선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과를 계속 유지해나가기를 바란다는 입장을 밝혔다"며 "외교적으로 풀어야 할 부분들이 있으니 잘 풀릴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주문했다"고 덧붙였다.

또 일본이 지난해 12월20일 동해상에서 발생한 '레이더 조사(照射)·초계기 저공 위협 비행' 논란과 관련해 우리 측에 유감을 표명했다고 정 장관은 전했다. 이에 정 장관은 추적 레이더가 아니라 탐색 레이더를 조사했으며 일본의 저공 위협 비행이 더욱 문제였다고 일본 측에 유감을 표명 한 것으로 알려졌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