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어12] 한국, 일본에 3-5 패… 대회 2연패 실패 '아쉽다!'

 
 
기사공유
김경문 한국 야구 국가대표팀 감독. /사진=뉴스1

한국 야구 국가대표팀이 일본에게 결승 무대에서 석패했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한국 야구대표팀은 17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일본과의 결승전에서 3-5로 패했다.

지난 16일 열린 일본과의 슈퍼라운드 최종전에서 8-10으로 패했던 한국은 이날 경기 초반부터 상대를 밀어붙였다. 한국은 1회초 일본 선발투수 야마구치 슌의 제구 난조를 틈타 김하성과 김현수의 홈런포를 앞세워 3-0까지 앞서나갔다.

그러나 믿었던 선발투수 양현종의 침체가 이어졌다. 양현종은 1회 상대 4번타자 스즈키 세이야에게 1타점을 내준 뒤 2회 야마다 데츠토에게 3점 홈런을 맞으며 역전을 허용했다. 3회말에도 2사 이후 득점권 위기를 맞은 양현종은 4회 시작과 함께 이영하로 교체됐다.

한국은 3회부터 5회까지 선두타자가 모두 출루에 성공했다. 그러나 김재환과 박병호, 양의지 등 중심타선이 4타수 무안타로 전혀 힘을 쓰지 못하면서 추격에 실패했다.

그 사이 일본은 아사무라 히데토의 적시타가 한번 더 터지며 3-5로 달아났다. 한국은 8회와 9회 남은 공격 기회에서 모두 삼자범퇴로 물러서며 지난 2015년 첫 대회 이후 노렸던 2연패의 꿈을 이루지 못했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