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황에 배고픈 외식산업… '공유주방·숍인숍'이 새 먹거리 될까

 
 
기사공유
생활치킨/사진=생활맥주
국내 외식산업의 불황이 지속되고 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의 외식산업 경기전망지수에 따르면 올해 3분기 외식산업경기지수는 66.01포인트를 기록했다. 지난 2분기 결과(65.08)대비 0.93p포인트 소폭 상승했으나 2017년 3분기(68.91포인트), 2018년 3분기(67.41포인트)와 비교했을 경우 매년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심지어 최근 5년으로 비교했을 경우 3분기 중 최저치다.

업계에서는 내수경기 침체현상과 최저임금의 잇따른 인상에 따른 인건비 부담, 임대료 인상 등의 외식업체를 둘러싼 외부 환경적 요인이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외식 산업의 지속적인 불황이 이어지는 가운데, 기존과는 다른 방식으로 타개책을 찾는 기업들이 예비창업자의 눈길을 모으고 있다. 

2019년 3분기 외식산업 경기전망지수/사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함께 쓰는 주방, 공유주방의 등장


최근 외식 산업에서 가장 회자되는 주제 중 하나는 바로 '공유주방'이다. 공유주방은 공유 오피스, 공유 자동차 등에서 쓰이는 공유 경제의 개념이 주방으로 옮겨진 형태다. 조리시설을 갖춘 주방을 여러 사람이 사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공간 또는 시간대별로 나누어 공동으로 조리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이런 공유주방은 인건비 절감은 물론, 무엇보다 임대료를 획기적으로 낮출 수 있다는 점에서 소상공인들에게 환영을 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지난 7월 공유주방의 가장 큰 숙제였던 법적 규제는 규제 샌드박스 최종 심의를 통과하게 되면서 민간 공유주방 사업의 가능성이 본격적으로 확대됐다.

규제 샌드박스 통과 이후 식약처는 '공유주방' 시범사업을 도입하였고 공유주방 서비스 위쿡을 포함한 민간기업과 서울 만남의 광장 휴게소, 안성휴게소(부산방면)등의 고속도로 휴게소 35개소 등에 공유주방이 설치될 예정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관계자는 "공유주방 서비스는 소상공인 창업에 새로운 이정표를 제시함과 함께 공유경제가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가능성을 보여주는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매장 안의 매장, 숍인숍의 성장

외식 산업의 또 다른 해결 방안으로 '숍인숍'이 있다. 숍인숍이란 '매장 안의 매장'이라는 뜻으로 두 가지 이상의 아이템이 한 가지 매장 안에서 운영을 해나가는 방식을 말한다. 새로운 사업 형태인 공유주방과는 달리 숍인숍은 기존에 매장을 운영하고 있는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한다. 카페 안에 꽃집, 목욕탕 내의 미용실 등 숍인숍이라는 개념은 예전부터 사용되었지만, 최근 외식업 프랜차이즈들이 본격적으로 연구하면서 주목받고 있다.

배달 시장이 성장하며 각종 배달창업 아이템이 우후죽순 쏟아지고 있지만, 지나친 과다 경쟁으로 인해 실질적인 수익을 높일 수 있는 창업아이템은 그다지 많지 않았다. 반면 ‘진이찬방’은 금액별 맞춤에 가까운 창업이 가능하여 예비창업자들의 부담을 덜어주고 있다.

반찬가게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진이찬방'은 투자대비 높은 수익률 실현이 가능하다는 점은 상당히 매력적인 요소로 꼽힌다. 현재 운영되고 있는 ‘진이찬방’은 배달을 시작하면서 숍인숍으로 확대, 또다른 가맹점 수익을 높이고 있다.

숍인숍을 진행하고 있는 또 다른 브랜드로는 종합 외식 전문기업 놀부가 있다. 놀부의 샵인샵 솔루션은 도입한 지 1년이 지나지 않은 시점에도 불구하고 성공적으로 정착했다. 기존의 놀부 브랜드 매장에 분식 배달 브랜드 '돈까스퐁당떡볶이공수간', 삼겹살 배달 브랜드 '삼겹본능' 등의 배달 브랜드를 숍인숍의 형태로 함께 운영하며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외식 프랜차이즈 업계 관계자는 "가맹점주가 추가적인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 배달 시장의 성장에 맞춰 숍인숍 브랜드를 런칭했다"며 "가맹점주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6.99상승 29.6414:16 12/13
  • 코스닥 : 642.96상승 6.0214:16 12/13
  • 원달러 : 1170.70하락 16.114:16 12/13
  • 두바이유 : 64.20상승 0.4814:16 12/13
  • 금 : 64.01상승 0.2314:16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