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 "페낭에서 '이것' 꼭 먹어야 한다"

 
 
기사공유
/사진= tvN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 방송화면 캡처

백종원이 페낭의 대표 음식으로 '아쌈 락사'를 소개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에서는 백종원이 말레이시아 페낭에서 먹어야 할 음식을 추천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백종원은 "항상 여기오면 뭘 먹을지 고민이 된다"고 말한 뒤 멸치하고 삶은 달걀이 들어간 기름진 밥, '나시르막'을 주문했다. 

이어 백종원은 자릿세처럼 음료를 시켜야 한다고 설명하며 차를 시켰고 "말레이시아는 원주민과 중국계, 인도계 등 다민족 사람들이 모여산다. 영어도 중국어도 잘 통한다. 나는 영어보다 중국어가 편해서 좋다"고 말했다.

나시 르막을 맛본 백종원은 "살짝 매콤하다. 삼발 소스가 얼큰해서 매콤하다. 우리나라 고추장 같은 거다. 나시 르막의 맛은, 삼발 소스 맛으로 결정된다. 여기는 정말 맛있다"고 전했다. 또 "출발이 너무 좋다. 이제 시동을 걸었다"며 일어선 뒤 바로 옆에서 파는 달짝지근한 디저트를 뜻하는 '꾸이'를 2개 샀고 그중 밥과 잼을 바른 '뿔룻 타이타이'를 맛봤다.

백종원은 "말레이시아는 본토 식재료와 중국 식재료가 섞인 뇨냐 음식이 많다. 그중 하나가 뿔룻 타이타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백종원은 돼지갈비탕 '바꾸떼'를 먹으러 갔다. 그는 바꾸테를 먹으며 "국물이 진해서 계속 떠 먹고 싶어진다. 양념장을 곁들어 먹어야 제 맛이다"라고 고추로 양념장을 만들었다. 

다음날 백종원은 페낭에 오면 꼭 먹어야 하는 음식을 먹으러 간다고 말했다. '아쌈 락사' 음식점에 도착한 백종원은 생선맛이 벌써부터 난다고 말했고 음식이 나오자, 음식을 맛 본 후 "진짜 잘 하는 곳이다. 정말 맛있다"라며 감탄한 뒤 단언컨대 이걸 맛 본 후 "이게 뭔데.. 이게 그건데?"라는 말을 하실 거다. 꽁치 김치찌개 맛이 난다"고 전했다.

이어 "김치가 없는데 왜 시큼한 맛이 나지란 생각이 들거다. 신기하다"고 말했고, 백종원은 락사는 중국 사람들이 가져온 음식을 말레이시아 재료와 섞여 만들어진 음식이라고 설명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