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문화공감학교 '2019 이상한 나라의 올빼미 집' 개최

 
 
기사공유
시흥시, 문화공감학교 '2019 이상한 나라의 올빼미 집' 개최 포스터. / 사진제공=시흥시
시흥시(임병택 시장)는 시민에게 예술적 경험과 창조력의 외연을 확장시켜 시민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실현하고 창·제작 문화 경험을 확대할 키네틱 아트 기획전시를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시흥시는 2016년부터 융복합 프로젝트인 ‘시흥 이브프로젝트(EVE-Eternal Vital Energy)’를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문화공감학교 특화(융복합)분야 키네틱 팜 하우스를 주제로 프로젝트를 운영한다. 예술과 과학의 융합을 통해 ‘움직임’을 창조하는 키네틱 아트를 기반으로 시흥 시민의 성장을 상징하는 식물에 비유해 키네틱 식물원을 만드는 프로젝트다. 시민 누구나 예술가와 함께 자신이 원하는 것을 만들고 또 만든 것을 공유하며 나누는 융복합 문화를 확산하기 위한 것으로, 2016년부터 추진해 온 시흥형 융복합분야 프로젝트의 발전적 모델이다.

이번 2회째를 맞는 문화공감학교 기획전시 ‘2019 이상한 나라의 올빼미 집’은 키네틱팜 하우스 프로젝트 결과물로, 김동현, 강호연, 노진아, 박안식, 윤제호, 이병찬, 이재형, 최문석, 하석준, 홍기원 총 10명의 초대작가의 작품을 중심으로 진행된다.

시흥시민 80여명이 4명의 작가와 함께 반짝반짝 태양광화분(최재필), 수경재배 신디사이저(전희경, 배진호), 3D 프린터와 스마트 화분(하석준), 날갯짓 화분(김해인) 4개의 프로젝트를 통해 작품을 제작했고 그 과정을 영상화해 전시중에 상영한다. 

본 프로젝트의 총괄인 김동현 작가는 “아티스트와 시민이 서로에게 성장의 기회를 주는 것이 진정한 융복합 프로젝트의 핵심”이라면서 ‘성장’이라는 주제로 이번 문화공감학교 기획전시 ‘2019 이상한 나라의 올빼미 집’을 표현했다.

시흥시민의 보편적 문화향유권 증진을 위해 추진되는 문화공감학교 특화(융복합)분야 기획전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을 알고 싶거나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들은 생태문화도시 시흥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시흥=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5.22상승 1.0218:01 12/13
  • 금 : 64.92상승 0.91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