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 통영에코파워 대표이사에 장경일 상무 선임

 
 
기사공유
장경일 신임 대표. /사진제공=HDC
HDC그룹은 지난 14일자로 통영에코파워 대표이사에 장경일 상무를 선임했다고 18일 밝혔다.

장 신임대표는 홍익대 토목공학과를 졸업하고 1990년 현대산업개발(현 HDC)에 입사했다. 고속도로, SOC현장, 수도권 고속철도 수서-평택 4공구 현장소장 등을 거쳤다.

이후 인프라기획팀장, 건설관리실장, 인프라사업역량그룹장 등을 역임해 HDC현대산업개발 인프라 분야의 안정적인 실적과 성장을 이끌어왔다.

통영에코파워는 통영 천연가스발전사업의 사업자로 경남 통영시 광도면 성동조선해양 내 27만5269㎡ 부지에 1012㎿급 LNG 복합화력발전소 1기와 20만㎘급 저장탱크 1기 건설을 추진 중이다.

내년 말 산업통상자원부의 공사계획 인가를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2021년 착공해 4년여의 공사를 거쳐 2024년 하반기 상업운전을 개시한다는 계획이다.
 

김노향 merry@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5.28상승 27.9311:44 12/13
  • 코스닥 : 643.62상승 6.6811:44 12/13
  • 원달러 : 1172.40하락 14.411:44 12/13
  • 두바이유 : 64.20상승 0.4811:44 12/13
  • 금 : 64.01상승 0.2311:44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