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저금리시대 안성맞춤' 통합종신보험 출시

 
 
기사공유
한화생명은 초저금리 시대에 맞춰 수익성을 추구하는 고객에게 안성맞춤인 '한화생명 생활든든한 스마트변액통합종신보험'을 18일 출시했다.

이 상품은 고객이 설정한 연령(55세 또는 60세) 이후 사망 시, 사망보험금을 최대 200%까지 체증해 보장받을 수 있도록 선택의 폭을 넓혔다.

예컨대 가입금액 1억원, 체증형 200%, 55세 체증 선택 시, 54세까지는 가입금액만큼 사망보험금을 보장받는다. 이후 55세부터는 매년 가입금액의 10%씩 증액한 사망보험금을 수령할 수 있다. 최대 10년까지 늘어나기 때문에 고객이 받을 수 있는 최대 사망보험금은 2억원까지 증가한다.

또한 이 보험은 은퇴 후에는 가입금액 일부를 감액해 생활자금으로 받을 수도 있다. 생활자금을 받도록 설정하면, 변액 투자수익률이 하락해도 기본보험료에 대한 예정적립금을 보증한다. 이로 인해 주식시장의 변동성 리스크를 보완할 수 있어 안정적인 운용이 가능하다. 만약 투자수익률이 좋으면 더 많은 적립금을 얻을 수도 있다.

고객이 더 많은 생활자금을 받을 수 있도록 ▲장기유지보너스 ▲생활자금 보너스 ▲납입보너스 가산도 신설했다. 보너스 금액은 유지기간, 보험가입금액 등에 따라 차등해 가산된다.

한화생명 성윤호 상품개발팀장은 "한화생명 생활든든한 스마트변액통합종신보험은 사망에 대한 위험보장뿐 아니라 저금리시대에 안정적으로 자금을 운용하면서도, 은퇴 후에는 생활자금으로도 활용할 수 있는 스마트한 보험"이라며 "추가납입, 중도인출 등 유니버셜 기능으로 자금운용을 유동성 있게 할 수 있어 고객 만족도가 높은 상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