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 4단계 건설 착공… "세계 3대공항 도약"

 
 
기사공유
세계 3대 공항으로 발돋움하기 위한 인천공항 4단계 건설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된다.

국토교통부와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지난 19일 인천공항 제2터미널 건설현장에서 '인천공항 4단계 건설사업 기공식'을 갖고 사업에 착수한다.

인천공항 4단계사업은 제4활주로 건설과 제2여객터미널 확장 등을 진행한다. 총 사업비는 4조8405억원으로 2024년 완공이 목표다.

인천공항은 2001년 문을 연 이래 수용능력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왔지만 저가항공시장 성장의 영향으로 항공수요가 빠르게 늘어나 2030년에는 이용객수가 1억명 이상에 이를 전망이다.

이번 사업이 종료되면 인천공항은 연간 수용능력이 총 1억600만명에 이르는 대형 허브공항으로 도약한다. 여객 5000만명 이상 수용 가능한 여객터미널을 2개 보유하게 된다.

또 4활주로 신설로 시간당 운항횟수가 90회에서 107회로 증가한다. 여객처리와 공항수용 능력은 두바이, 이스탄불에 이어 글로벌 톱3 공항의 반열에 오른다.

인천공항은 빅데이터, 사물인터넷(IoT), 가상·증강현실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활용한 여객 맞춤형 서비스를 도입할 계획이다. 정부는 건설기간 동안 약 6만개 일자리와 13조원의 생산유발 및 부가가치 창출을 기대했다.
 

김노향 merry@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088.65상승 6.818:01 12/09
  • 코스닥 : 627.86하락 0.2418:01 12/09
  • 원달러 : 1189.90상승 0.318:01 12/09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9
  • 금 : 63.02상승 0.2918:01 12/0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