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희 메이크오버, 남궁민 아니야?

 
 
기사공유
찬희 메이크오버. /사진=언니네쌀롱 방송캡처

SF9 멤버 찬희가 메이크오버로 달라진 모습으로 등장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MBC '언니네 쌀롱'에는 SF9의 멤버 찬희가 쌀롱 패밀리를 찾아 스타일링 변화를 의뢰했다. 평소 팀 내 패션 리더로 불릴 만큼 뛰어난 감각의 소유자인 멤버 다원이 조력자로 함께 출연해 과연 찬희가 어떤 변화를 시도하기 위해 쌀롱의 문을 두드렸는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찬희는 무대 위에서 언제나 화려한 모습을 장착하는 아이돌 가수지만 정작 본인은 파격적인 스타일에 도전해본 적 없다고 고백했다. 연기자로도 활동하고 있는 찬희는 특유의 선한 인상 때문에 누명 전문 배우가 됐다며 차갑고 날카로운 이미지 변신으로 다양한 역할에 도전해보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패알못' 찬희와 '패잘알' 다원의 티격태격 케미스트리가 눈길을 끌었다. 다원은 평소 털털한 스타일을 좋아해 트레이닝복과 슬리퍼를 즐겨 착용하는 찬희의 패션을 지적하며 "찬희가 안 보는 사이에 슬리퍼를 갖다 버릴까 생각했다"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예슬은 "찬희씨가 지금 이미지 변신을 원하는데 뭔가 남궁민씨처럼 굉장히 순한 얼굴에서 사이코패스 같은 역할 할 수 있을 거 같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혜연은 찬희가 소유한 하의가 총 4벌이라는 말에 충격 받아 말을 잇지 못했다. "상의는 생각보다 많다. 6~7벌 정도"라고 덧붙여 안방극장에 충격 연타를 날렸다.

전문가 군단의 손길로 새로 태어난 찬희. 차홍은 "세상에서 가장 섹시한 남자는 (물에)젖은 남자"라며 데뷔 이후 앞머리를 넘겨본 적이 없다는 찬희의 이마를 시원하게 드러내 성숙한 남성미를 부각했다. 이사배의 치명적인 메이크업과 한혜연의 파격 스타일링까지 더해져 순수한 청년에서 반항아 같은 거친 이미지로 180도 변신했다.

찬희 역시 기존 이미지를 탈피한 모습에 "너무 마음에 든다. 새로운 역할에 도전해볼 수 있을 것 같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언니네 쌀롱'은 찬희가 무대에서조차 도전해보지 못했던 스타일을 시도해내며 그 의미를 더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