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오스서 짚트랙 타던 한국인 관광객 '사망'

 
 
기사공유
사진은 기사의 직접적인 내용과 무관. /사진=로이터

라오스에서 짚트랙을 즐기던 한국인 관광객들이 추락하는 사고가 일어났다.

지난 20일 유력 매체 보도에 따르면 19일(현지시간) 오전 10시30분쯤 라오스 방비엥에서 짚트랙 라인을 지지하던 7m 높이의 나무 지지대가 부러지는 사고가 났다.

이 사고로 짚트랙을 타고 있던 A씨(48)가 떨어져 숨졌고 먼저 출발한 한국인 관광객 2명도 줄이 늘어지면서 부상을 입어 치료를 받고 있다.

부산에 살고 있는 A씨는 직장 동료들과 관광차 라오스를 찾았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라오스 주재 한국대사관은 사건담당 영사를 현장에 보내고, 현지 경찰에 철저한 사고 조사를 당부했다.

A씨의 유족들도 20일 라오스에 입국해 영사관 측과 장례절차 등을 논의하고 있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8.85상승 31.514:43 12/13
  • 코스닥 : 642.20상승 5.2614:43 12/13
  • 원달러 : 1171.50하락 15.314:43 12/13
  • 두바이유 : 64.20상승 0.4814:43 12/13
  • 금 : 64.01상승 0.2314:43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