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24일 홍콩 구의원 신거 예정대로 진행 권고”

 
 
기사공유
홍콩 반정부 시위대가 지난 18일 홍콩 이공대에서 경찰이 쏜 최루탄 속에 서 있다. /사진=로이터

중국 중앙정부가 24일 홍콩 구의원 선거를 예정대로 치르도록 권고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21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한정 중국 공산당 정치국 상무위원 겸 부총리는 최근 광둥성 선전에서 주재한 홍콩 시위 관련 비공개회의를 통해 관계부처에 이같이 권고했다고 전했다.

이번 선거는 홍콩 시위 사태로 이번 선거에서 친중 진영의 참패가 예상된다. 하지만 선거를 연기시킬 경우 더 큰 혼란이 예상돼 예정대로 진행할 가능성이 높다는 분석이다.

홍콩 정부 내에서 중국 본토와의 연락업무 등을 담당하는 패트릭 닙 국장은 "특구 정부는 진정 선거를 순조롭게 치르고 싶다"면서 "시위대는 유권자의 투표권을 존중하라"고 촉구했다.

리샤오빙 중국 난카이대 교수는 "중앙정부는 이번 선거가 친중 진영에게 매우 힘든 싸움인 것을 알면서도 선거를 예정대로 치르는 게 최선이라고 판단했다"며 “이번 선거를 예정대로 못 치르면 향후 2~3년 내 다른 선거에도 지장이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장우진 jwj17@mt.co.kr

머니S 금융증권부 장우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5.22상승 1.0218:01 12/13
  • 금 : 64.92상승 0.91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