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도현, 친구인 유재석에게 '존댓말' 쓰는 이유는?

 
 
기사공유
윤도현 존댓말 쓰는 이유 언급 장면.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4 방송 캡처

윤도현이 친구인 유재석과 존댓말을 한다고 고백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어쩌다 발견한 러브레터'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권인하, 윤도현, JK 김동욱, 광희, 이석훈, 송하예가 등장했다.

유재석은 이날 친구인 윤도현에 대해 "내 친구지만 존댓말 하는 사이다. 윤도현씨가 빠른이라 약간 애매한 사이다"고 말했다.

이에 윤도현은 “만난 지는 오래됐는데 자주 만나는 사이가 아니라 그런 것 같다. 이런 사이가 사회 생활하면서 거의 없다”며 “재석씨랑만 이런 관계다. 근데 나쁘지 않은 것 같다. 서로 존중받는 느낌이다”고 털어놨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4.20상승 0.4818:01 12/13
  • 금 : 64.01상승 0.23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