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운 겨울엔 동남아지"… 티웨이항공, 치앙마이 노선 뚫었다

 
 
기사공유

티웨이항공, 인천-치앙마이 노선 신규 취항. /사진=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은 22일 인천-치앙마이 노선에 신규 취항해 매일 운항한다고 밝혔다.

티웨이항공의 인천-치앙마이 노선은 오전 7시25분(이하 현지시간) 인천공항을 출발해 오전 11시30분 치앙마이에 도착한다. 돌아오는 항공편은 오후 2시30분 치앙마이를 출발해 월~금요일 기준 오후 9시40분이며 토, 일요일 기준 오후 10시5분 인천공항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태국 북부에 위치한 치앙마이는 수려한 자연경관과 다양한 문화유산을 자랑하며 ‘북방의 장미’라고도 불린다. 한적하고 여유로운 매력을 지니고 있어 최근 유행하는 ‘한달 살기’ 여행의 성지로도 인기를 끌고 있는 지역이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이번 겨울 동남아의 색다른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치앙마이 여행을 추천 드린다”며 “다양하고 새로운 여행지를 원하는 고객들의 수요에 발맞춘 신규 취항지를 지속 늘려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티웨이항공은 이번 취항으로 인천-방콕, 대구-방콕, 인천-푸껫에 이어 네 번째 태국 노선을 신설했다.

 

이지완 lee88@mt.co.kr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5.88상승 20.2609:48 12/12
  • 코스닥 : 634.91상승 5.7809:48 12/12
  • 원달러 : 1191.20하락 3.509:48 12/12
  • 두바이유 : 63.72하락 0.6209:48 12/12
  • 금 : 63.78하락 0.0609:48 12/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