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영석 호소에도 100만명 '재돌파'… 달나라 진짜 현실화?

 
 
기사공유
나영석 PD가 지난 2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채널십오야'에서 긴급 라이브 방송을 갖고 구독 해지 요청을 하고 있다. /사진='채널십오야' 캡처

나영석 PD가 간곡한 호소에도 불구하고 달나라 여행을 떠날 위기에 몰렸다.

22일 오후 2시 기준 나영석 PD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채널십오야'의 구독자 수는 101만명을 기록하고 있다.

앞서 나 PD는 지난 9월 이 채널에서 진행한 라이브 방송 도중 구독자가 100만명을 넘으면 개그맨 이수근과 가수 은지원을 달나라로 여행보내겠다고 공약한 바 있다.

이후 구독자 수가 빠르게 늘자 출연진과 나 PD는 지난 20일 긴급 라이브 방송을 갖고 "달나라 여행을 알아보니 가는 데만 8000억원이 든다고 한다"며 "제발 구독을 해지해달라"고 호소했다. 그는 방송 도중 구독을 해지했다는 알림이 뜨면 감사하다는 리액션을 보이기도 했다.

나 PD의 호소에 잠시 100만명 아래로 떨어졌던 구독자 수는 22일 결국 다시 원상복귀됐다. 구독자 수가 100만명을 넘어섬에 따라 추후 나 PD가 달나라 여행 공약에 대해 어떤 입장을 밝힐지 주목된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29%
  • 71%
  • 코스피 : 2166.86상승 29.5114:23 12/13
  • 코스닥 : 642.96상승 6.0214:23 12/13
  • 원달러 : 1170.70하락 16.114:23 12/13
  • 두바이유 : 64.20상승 0.4814:23 12/13
  • 금 : 64.01상승 0.2314:23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