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 다이어트' 원하는 2030

 
 
기사공유
보험에 무관심하다는 편견과 달리 2030세대는 자신이 가입한 보험관리에 대해 적극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관심이 많은 분야는 과도한 보험가입을 줄이는 '보험 다이어트'였다.

보험관리 플랫폼 굿리치에 따르면 최근 1년간 굿리치 회원들이 자사 앱을 통해 신청한 보험 분석 신청건수 10만건을 기록했다. 분석 신청 건수 10만7600여건 중에서 2030세대 비중이 전체의 56.1%를 차지했다.

특히 2030세대는 보험에 관심이 크게 없을 것이라는 고정관념과는 달리, 자신의 보험을 적극적으로 점검하고 중복된 보장내역을 정리하거나 부족한 보장 내역을 확인하는 보장 분석에 관심이 가졌다. 굿리치 회원수 대비 보장 분석 신청 비중 역시 2030세대가 4050세대보다 소폭 높았다. 젊은층이 적극적인 보험 관리족의 성향을 보인 셈이다.

짠테크 등을 통해 절약을 생활화하는 2030세대들은 굿리치 등의 인슈어테크 앱을 통해 본인이 보유한 보험을 한 번에 확인한 후에 적극적으로 보험을 점검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었다. 특히 굿리치는 앱으로 간단히 보험 분석 신청을 받아 2030세대의 편의성을 더욱 올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2030세대의 보험 분석 신청 목적으로는 보험 다이어트가 꼽혔다. 보험 분석의 구체적인 목적으로 '전체적인 보험 점검'을 선택한 비중이 60.2%, '보험 리모델링'을 선택한 비중이 19.2% 차지해 전체적으로 기존 보험을 줄이기 원하는 젊은층이 79.4%를 차지했다. 

보험 리모델링 이유로는 '불필요한 보험 정리'가 38.6%로 가장 많았다. 가입 보험 전체 점검 (34.6%), 보험료 부담 (21.7%)이 뒤를 이었다. 2030세대 중에서 보험 분석을 통해 부족한 보장범위를 확인하고 신규 보험을 적극적으로 찾는 비중은 16.5%를 기록했다.

남상우 리치플래닛 대표는 "굿리치를 통해 본인이 가입한 다양한 보험사의 상품을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다 보니 가입한 보험을 확인하는 젊은 세대가 많아지고 있다"면서 "특히 미성년 시절 부모가 들어준 보험을 그대로 가져가지 않고 스스로 점검하고 더 나아가 리모델링을 하기 위해 적극 의뢰하는 2030세대들이 등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5.22상승 1.0218:01 12/13
  • 금 : 64.01상승 0.23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