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범 제압' 가수 겸 작곡가 에이톤 누구?… '백지영 앨범 프로듀싱'

 
 
기사공유
에이톤/사진=카카오M
가수 겸 작곡가 에이톤(본명 임지현)이 성폭행을 시도하던 외국인 남성을 제압해 화제에 올랐다.

30일 채널A ‘뉴스A’ 보도에 따르면 한 외국인 남성이 서울의 주택가에서 20대 여성에게 성폭행을 시도했고 에이톤이 제압했다. 

에이톤은 인터뷰를 통해 “여자분이 소리를 막 지르고 있었다. 외국인이면서 영어로 욕을 하며 저한테 달려오고 있었다. 많이 당황했다”며 당시 상황을 회상했다. 

보도에 따르면 에이톤은 여성의 비명 소리를 듣고 건물 안에 있다가 밖으로 달려갔다. 이 남성은 에이톤이 붙잡으려고 하자 주먹을 휘두르며 도망쳤다. 에이톤은 이 남성을 쫓아가 엎어치기를 한 뒤 바닥에 넘어뜨렸다. 경찰이 도착할 때까지 몸으로 눌러 제압했다.

에이톤은 제압해야 하는 상황에서 폭력을 쓸 수 없어 옷을 붙잡고 엎어치기를 해 붙잡고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 외국인 남성은 미국 출신으로 인근에서 영어 강사를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성폭행 미수 혐의로 입건됐으나 관련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에이톤은 백지영, 길구봉구, 미교, 이우 등 감성파 아티스트들의 앨범 내 발라드 트랙을 프로듀싱하며 이름을 알렸다. 지난 3월에는 Mnet '너의 목소리가 들려 6'에 출연, 훈훈한 외모와 감성 보이스로 방송 직후 화제를 모았다. 이후 지난 28일 가수 에이톤으로 첫 미니앨범을 발표하고 ‘정통 발라더’로 신고식을 치렀다.
 

김설아 sasa7088@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2.84하락 32.6618:03 02/21
  • 코스닥 : 667.99하락 13.6718:03 02/21
  • 원달러 : 1209.20상승 10.518:03 02/21
  • 두바이유 : 58.50하락 0.8118:03 02/21
  • 금 : 56.41하락 0.5118:03 02/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