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여성 관광객, 태국서 흉기에 얼굴 찔려 중상

 
 
기사공유
/사진=태국관광청 홈페이지 화면캡쳐

태국으로 여행을 간 한국인 여성이 전혀 모르는 다른 외국인이 휘두른 흉기에 얼굴을 찔려 중상을 입는 사건이 발생했다.

7일 태국 주재 한국대사관은 60대 한국인 여성인 A씨는 지난 5일 오전 9시50분쯤(현지시간) 태국 방콕 시내 한 호텔 앞에서 외국인 여성 B씨가 휘두른 흉기에 얼굴을 찔려 중상을 입었다고 밝혔다.

범행에는 커터칼이 사용된 것으로 추정된다. A씨는 곧바로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응급 수술을 받았다.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현지 경찰은 사건 발생 3시간 만에 현장에서 200m가량 떨어진 식당에서 외국인 B씨를 체포해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불법체류자로 알려진 30대인 B씨는 정신장애가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김남규 ngkim@mt.co.kr

머니S 금융증권팀 김남규입니다. 생활 밀착형 금융 정보를 제공하는 발빠른 정보 채널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39.69하락 22.9518:01 01/21
  • 코스닥 : 676.52하락 6.9518:01 01/21
  • 원달러 : 1167.00상승 8.918:01 01/21
  • 두바이유 : 65.20상승 0.3518:01 01/21
  • 금 : 65.24상승 0.1418:01 01/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