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엉덩이가 황홀해"… 블랙 란제리의 '도발'

 
 
기사공유
/사진=우주안 인스타그램

모델 우주안의 아찔한 시스루 란제리 화보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우주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I'm not a diamond. Please don't ask for eternity from me. Don't force me to look the same…”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사진 속에서 우주안은 블랙 란제리를 입고 마성의 매력을 뽐내고 있다. 

요정 같은 얼굴과 글래머러스함으로 ‘베이글녀’로 불리고 있는 우주안은 그동안 아시아모델 어워즈에서 최고의 상인 ‘베스트 레이싱모델’상을 받는 등 팬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우주안은 오토살롱위크를 비롯해서 지스타, 서울모터쇼, 부산국제모터쇼 등 굵직한 행사에 모습을 보이며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또한 한국 최고의 레이싱 대회인 CJ슈퍼레이스와 넥센스피드레이싱의 모델로 활동하며 서킷에서도 큰 사랑을 받았다. 2015년에는 ‘제4회 한국 레이싱 모델 어워즈’에서 대상을 차지해 ‘서킷의 여왕’으로 자리매김하기도 했다.
 

  • 24%
  • 76%
  • 코스피 : 2246.13하락 21.1218:03 01/23
  • 코스닥 : 685.57하락 2.6818:03 01/23
  • 원달러 : 1168.70상승 4.118:03 01/23
  • 두바이유 : 60.69하락 1.3518:03 01/23
  • 금 : 64.26하락 0.0118:03 01/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