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머니] 신용카드만 잘 써도 스키장이 반값

 
 
기사공유

스키장./사진=뉴스1


신용카드사가 연말을 맞아 스키장·온천 등에서 신용카드로 결제하면 다양한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해외여행객과 직구족을 겨냥한 혜택도 풍성하다. 레저스포츠를 즐기거나 해외여행 계획이 있다면 카드사가 마련한 이벤트에 주목해보자.

카드업계에 따르면 비씨카드는 내년 2월말까지 전국 11개 스키장에서 리프트, 렌탈, 강습료 등을 비씨카드로 결제하면 전월 실적에 관계 없이 최대 60%까지 현장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에 8개 스키장에서 야간 리프트권을 구매하는 고객에게 동일한 티켓 1장을 추가로 제공하는 1+1 이벤트도 진행한다.

KB국민카드는 전국 11개 스키장에서 리프트권과 장비 렌탈을 최대 60% 할인된 가격에 이용할 수 있는 'KB국민카드 스노우 페스티벌'을 진행한다. 해당 스키장은 곤지암 리조트, 대명 비발디파크, 무주 덕유산 리조트, 베어스타운, 알펜시아 리조트, 엘리시안 강촌 리조트, 오크밸리, 용평 리조트, 웰리힐리파크 등으로 이벤트는 내년 3월 각 스키장 폐장일까지 펼쳐진다.

신한카드도 10대 스키장에서 최대 60% 현장할인 혜택을 준다. 여기에 각 스키장마다 리프트+렌탈 패키지 1+1, 스키학교 할인 등의 플러스 혜택도 별도로 제공한다. 또 신한카드는 플래티넘 계열카드 고객을 대상으로 이달 말까지 롯데월드 아이스링크 입장료를 반값으로 할인해준다.

삼성카드는 이달 삼성카드로 롯데월드 종합이용권 결제 시 본인과 동반 3인까지 할인해주는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이용실적이 미충족되거나 놀이공원 할인서비스가 탑재되지 않은 삼성카드 고객도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단 카드별 이용실적 충족 여부와 현장 및 온라인 결제에 따라 할인율이 다르다.

롯데카드는 카드 이용실적과 상관없이 서울랜드 자유이용권을 현장구매시 40% 할인해준다. 또 '롯데카드 여행'을 통해 이달 말까지 국내·해외패키지 상품을 예약하면 5% 즉시 할인과 함께 무이자 할부 2~5개월 혜택을 준다.

겨울휴가로 해외여행을 계획하고 있다면 카드 혜택을 점검해보는 것도 좋다. 하나카드는 연말까지 해외 여행 특화 플랫폼인 GMH(Global Must Have)를 통해 '가이드 GMH의 베트남 투어 이벤트'를 연다. 이는 여행의 출발부터 도착까지 여정별 맞춤 서비스를 비롯해, 베트남 주요 도시에 위치한 복합 쇼핑센터인 롯데마트 14개 전지점과 단독 제휴해 혜택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우리카드는 중국(홍콩, 마카오 포함)과 베트남, 말레이시아, 태국, 필리핀 등으로 여행을 떠나는 고객이 유니온페이 카드를 이용시 최대 5만원의 캐시백을 제공한다. 현대카드는 겨울 휴가를 떠나려는 고객을 위해 성수기 호텔·항공 할인과 롯데인터넷면세점 즉시할인, 무이자할부 등의 혜택을 준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67.25상승 27.5623:59 01/22
  • 코스닥 : 688.25상승 11.7323:59 01/22
  • 원달러 : 1164.60하락 2.423:59 01/22
  • 두바이유 : 64.59하락 0.6123:59 01/22
  • 금 : 64.26하락 0.0123:59 01/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