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일우, 뇌동맥류 투병 고백… “언제 죽을지 모른다더라”

 
 
기사공유
정일우.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4' 방송화면 캡처
배우 정일우가 과거 투병 생활을 고백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에는 과거 '하이킥' 시리즈에서 활약했던 배우 이순재, 정영숙, 정일우, 이석준과 스페셜 MC 오현경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MC들은 정일우에게 "최근 안 좋았던 일이 있었다고 들었다"고 조심스레 질문했고 정일우는 "스물일곱에 두통이 너무 심해 병원에 갔다. 뇌동맥류라고 하더라"고 고백했다.

정일우는 "의사 선생님이 최악의 상황을 말씀해 주셨다. 언제 죽을지 모르고 시한폭탄 같은 병이라더라. 어린 나이에 감당하기 힘들어 한달 동안 집에만 있었더니 우울증이 오더라"며 힘들었던 시간에 대해 언급했다.

이어 “우울증이 심하게 와 한달 동안 집밖을 안 나갔다. 그래서 작정하고 산티아고 순례길을 혼자서 3번 다녀왔다”며 “비우려고 갔던 여행인데 오히려 많은 걸 얻고 와서 자신감도 생기고 좋았다”고 미소지었다.

완치 여부를 묻는 질문에 정일우는 "수술해야 하는데 위치가 너무 앞에 있어서 3개월에 한번씩 추적 검사를 하고 있다. 검사하고 조금이라도 심상찮은 게 보이면 바로 수술에 들어가야 한다"고 답했다.

한편 뇌동맥류는 뇌에 있는 동맥 혈관벽이 부풀어 오르는 질환이다. 원인은 불명이나 사고 후유증이나 고혈압, 동맥경화, 동맥류의 합병증으로 발병될 가능성이 있다. 뇌동맥류는 뇌혈관이 터지기 전 대부분 전조증상 없이 지내지만 사망까지 갈 수 있는 위험한 질환이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33%
  • 67%
  • 코스피 : 2250.57상승 2.5218:01 01/17
  • 코스닥 : 688.41상승 1.8918:01 01/17
  • 원달러 : 1159.40하락 1.718:01 01/17
  • 두바이유 : 64.85상승 0.2318:01 01/17
  • 금 : 65.10상승 0.3618:01 01/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