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김호중, 진성 앞에서 노래 열창… 노사연 극찬세례

 
 
기사공유
성악가 김호중. /사진=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방송화면 캡처

성악가 김호중이 '미스터트롯'에서 '올 하트'를 받았다.

지난 9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에서는 내일의 트로트왕에 도전하는 다양한 참가자들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도전자로 나선 김호중은 "과거 SBS 예능프로그램 '스타킹'에서 고딩 파바로티로 나왔던 김호중이다"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당시 김호중은 비행청소년에서 성악가로 변신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그의 사연은 나중에 영화 '파파로티'로 제작되기도 했따.

이날 방송에 모습을 드러낸 김호중은 "노래하는 사람으로 불리고 싶다"라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이어 구성진 목소리로 진성의 ‘태클을 걸지 마’를 열창했다. 성악했을 때와 다른 구수한 목소리에 김호중은 올하트를 받는 데 성공했다.

심사위원으로 나선 가수 노사연은 "정말 기본기가 탄탄하다. 어떤 노래든 잘할 수 있다"라고 극찬했다. 원곡자 진성은 "이 노래를 김호중씨가 리바이벌해서 부를 수 있게 해야겠다"라며 "소리의 귀재다"라고 감탄했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217.55하락 24.6210:07 02/18
  • 코스닥 : 686.38하락 6.2110:07 02/18
  • 원달러 : 1188.30상승 4.410:07 02/18
  • 두바이유 : 57.67상승 0.3510:07 02/18
  • 금 : 55.98상승 0.7510:07 02/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