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청소년수련시설 4곳, 종합평가에서 '최우수'

 
 
기사공유
부천시청 전경. / 사진제공=부천시
부천시는 ‘2019년도 전국 청소년수련시설 종합평가’에서 관내 6개 시설이 최우수 등급(4개소)과 우수 등급(2개소)을 받았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여성가족부에서 전국 청소년시설 460개소를 대상으로 실시했으며 시설 운영 전반에 대한 종합평가와 건축·토목·기계·가스 등 7개 분야의 안전·위생 관리사항에 대한 종합 안전점검으로 이뤄졌다.

평가 결과 부천시청소년수련관, 산울림청소년수련관, 고리울·송내동 청소년문화의집은 최우수 등급, 소사청소년수련관, 부천여성청소년센터는 우수 등급을 받았다.

박화복 아동청소년과장은 “이러한 성과는 청소년에게 보다 다양하고 안전한 수련활동을 제공하고자 노력한 결과이다. 앞으로도 청소년이 행복하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부천시는 부천여성청소년재단 및 14개 청소년시설과 협업해 ▲청소년수련시설 특성화 사업 ▲청소년 주도의 정책참여 ▲청소년 민주시민 교육 ▲전국 유일의 청소년법률지원센터 운영 등 내실 있는 청소년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부천=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95.50하락 14.8415:30 02/20
  • 코스닥 : 681.66하락 3.1215:30 02/20
  • 원달러 : 1198.70상승 9.415:30 02/20
  • 두바이유 : 59.12상승 1.3715:30 02/20
  • 금 : 56.39상승 1.2815:30 02/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